활동소식

활동소식


mbc 뉴스투데이_마봉춘이 간다_노들야학 급식마당 행사 :) 소식입니다.

by nodl posted Jun 08,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214&aid=0000844748&sid1=001

 

[뉴스투데이]◀ 앵커 ▶

보통 학교가 문 닫을 시간에 문을 열고, 집에서 저녁 먹을 시간에 급식을 먹는다는 학교가 있습니다.

함께 배우고 함께 밥 먹는 정은 어느 학교보다 끈끈하다는 학생들.

이들이 내일 아주 특별한 행사를 연다고 하네요.

<마봉춘이 간다>에서 만나봤습니다.

◀ 리포트 ▶

큰 냄비에 담긴 동태찌개에 고춧가루를 풀고, 사과와 양파는 얇게 썰어 샐러드가 담긴 큰 대야에 쏟아 넣습니다.

양념한 돼지고기에 신선한 채소를 썰어넣은 제육볶음까지 푸짐하게 만들어 냅니다.

[김윤주/'노들장애인야학' 조리사]
"일주일에 한 번은, 화요일 오후에는 꼭 제육볶음을 해주고 있어요. 고기 종류로…"

학생들의 한 끼를 준비하는 학교의 주방, 그런데 여느 학교 같은 점심 급식이 아닌 저녁 급식입니다.

수업 시작도 아침에 아닌 오후 5시.

학생들이 휠체어를 타고 등교를 시작하는데요.

바로 성인 장애인들이 공부하는 야학입니다.

"12, 13, 14.. 아, 정숙이 누나. 정숙이 누나를 빼먹었어. 하도 오랜만에 오셔서."

20대 초반에서 환갑 나이의 어르신까지, 분위기는 화기애애하지만 학생들의 눈빛은 누구할 것 없이 진지한데요.

장애를 가진 성인 세 명 가운데 한 명은 중학교 진학도 못 하고 있는 현실에서 배움의 기회를 더 주고자 열었다는 야학.

그런데 문제는 공부만이 아니었습니다.

[박경석/'노들장애인야학' 교장]
"공부하는 시간이 또 5시부터 9시까지니까 저녁을 먹어야 할 것 아닙니까. 쉬는 시간, 저녁 시간에 어디 멀리 갈 수도 없고. 그래서 식당으로 가면 계단이 주로 많고…"

그래서 2년 전부터 시작된 무상 저녁급식.

[장애경/뇌병변 장애 1급]
"저요, 반찬요? 특히 제일 좋아하는 게 김치찌개. 그다음엔 잘 먹어요, 다. 가리지 않고."

[김명학/뇌병변 장애 1급]
"단지 돈이 없기 때문에 밥을 못 먹는 것이죠. 돈 몇천 원이 없어서…그게 없어지니 참 좋고요."

경제적인 부담도 컸지만, 휠체어를 타고 들어갈 수 있는 식당을 찾기가 더 어려웠다는 게 학생들의 얘기입니다.

[추경진/지체장애 1급]
"내가 먹고 싶은 걸 고르는 게 아니고 먹고 싶어도 들어가지 못하는 데가 너무 많기 때문에… 들어갈 수 있는데 메뉴 봐서 골라서 대충 먹었죠."

매일 80인분 씩, 한 달치 쌀과 김치만 3백 킬로그램이 들어 연 식비만 5천 만 원.

야학이다보니 정부 지원도 받을 수 없어 생각해 낸 방법이 바로 모금이었다는데요.

[박경석/'노들장애인야학' 교장]
"재정은 어떻게 하느냐, 모금을 하자. 모금은 또 어떻게 하느냐…1년에 한 번 무상급식을 위한 후원행사를 준비해서 거기서 나오는 재원을 가지고…"

올해의 후원 행사는 바로 내일.

학교 앞마당에서 직접 마련한 음식과 후원받은 물품들을 판매한다고 합니다.

[김명학/뇌 병변장애 1급]
"밥이 어떻게 보면 이게 참 먹는다는 건 중요하잖아요. 함께 먹고 함께 공부하는 게 참 좋아요."

<마봉춘이 간다> 였습니다.


  1. “돈만 아는 저질 국가”에 날리는 5만원짜리 ‘똥침’

    “돈만 아는 저질 국가”에 날리는 5만원짜리 ‘똥침’ 등록 :2014-04-08 15:50수정 :2014-04-10 09:36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
    Date2018.08.15 Reply0 Views202
    Read More
  2. "리프트 대신 승강기"…장애인 이동권 보장 '지하철 시위'

    http://bit.ly/2Men1QE ​​​​​​​"리프트 대신 승강기"…장애인 이동권 보장 '지하철 시위' [JTBC] 입력 2018-08-14 21:39 수정 2018-08-1...
    Date2018.08.15 Reply0 Views124 file
    Read More
  3. 선심언니 이야기 - 경과보고

    [긴급 진정 기자회견] 우리 야학학생 선심언니, 살려주세요! 폭염속에 장애인 죽음으로 몰아넣는 복지부 활동지원24시간 보장거부 인권위 긴급진정 기...
    Date2018.08.06 Reply0 Views145 file
    Read More
  4. No Image

    mbc 뉴스투데이_마봉춘이 간다_노들야학 급식마당 행사 :) 소식입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214&aid=0000844748&sid1=001 [뉴스투데이]◀ 앵커 ▶ 보통 학교가 문 닫을...
    Date2018.06.08 Reply0 Views155
    Read More
  5. 박경석 노들장애인야학 교장 구형에 대한 나의 항변

    박경석 노들장애인야학 교장 구형에 대한 나의 항변 [기고] 장애인 차별에 맞서온 박경석 교장 2년 6개월 구형에 반대하며   등록일 [ 2018년01월15일...
    Date2018.02.19 Reply0 Views384 file
    Read More
  6. 어차피 깨진 꿈

      홍은전( 작가·노들장애인야학 교사)        집시법 위반으로 2년6개월 형을 구형받은 박경석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대표의 최종 선고일이 모레로 ...
    Date2018.02.06 Reply0 Views225 file
    Read More
  7. 박경석이라는 계보

    김원영( 변호사·장애학연구자)   박경석이라는 계보   “물러서지 맙시다. 여기서 물러서면 또 수십년씩 집구석에 처박혀 살아야 합니다.”   노들장애...
    Date2018.02.06 Reply0 Views184 file
    Read More
  8. CBS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 집중 인터뷰- 박경석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대표

    2018/01/25 CBS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 집중 인터뷰 "2년 6월 구형 받은 장애인 활동가" - 박경석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대표, (노들 장애인...
    Date2018.01.29 Reply0 Views138 file
    Read More
  9. [고병권의 묵묵]‘내일’을 빼앗긴 그들의 4000일

       ‘내일’을 빼앗긴 그들의 4000일         3999. 어떤 날을 거기까지 세어 본 사람이 얼마나 될까. 최강 한파가 덮친 지난 금요일, 세종로공원 한편...
    Date2018.01.29 Reply0 Views141 file
    Read More
  10. 가두지 마라

    가두지 마라 이진희 (장애여성공감 사무국장)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대표이며 노들장애인야학에서 활동 중인 박경석 교장이 1월9일 집시시위...
    Date2018.01.23 Reply0 Views130 file
    Read More
  11. [세상 읽기] 비장애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 홍은전

    [세상 읽기] 비장애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 홍은전 등록 :2018-01-08 18:09수정 :2018-01-08 19:02 ​​​​​ 홍은전 작가·노들장애인야학 교사 장...
    Date2018.01.09 Reply0 Views96
    Read More
  12. 홈리스뉴스 카드뉴스입니다

    Date2017.12.23 Reply0 Views82 file
    Read More
  13. [고병권의 묵묵] 후원자의 무례

    [고병권의 묵묵]후원자의 무례 동정하는 자가 동정받는 자의 무례에 분노할 때가 있다. 기껏 마음을 내어 돈과 선물을 보냈더니 그걸 받는 쪽에서 기...
    Date2017.12.21 Reply0 Views93 file
    Read More
  14. [세상 읽기] 서울로 7017 위에서 / 홍은전

    [세상 읽기] 서울로 7017 위에서 / 홍은전 홍은전 작가, 노들장애인야학 교사 어느 날 나는 서울역이 내려다보이는 ‘서울로 7017’ 위에 ...
    Date2017.12.21 Reply0 Views45 file
    Read More
  15. 장애인단체 대표, 서울 중부경찰서 화장실서 점거농성 벌인 까닭

    경향] 장애인단체 대표, 서울 중부경찰서 화장실서 점거농성 벌인 까닭 이재덕 기자 duk@kyunghyang.com 입력 : 2017.11.01 14:14:00 수정 : 2017.11.0...
    Date2017.11.01 Reply0 Views105 file
    Read More
  16. [세상 읽기] 선감도의 원혼들 / 홍은전

    홍은전 작가, 노들장애인야학 교사 1974년 열세 살의 이상민(가명)은 청량리역에서 신문팔이 생활을 했다. 어느 날 역전 파출소 경찰들이 마구잡이로 ...
    Date2017.10.23 Reply0 Views53 file
    Read More
  17. [고병권의 묵묵] 약속

    [고병권의 묵묵]약속기사입력 어떤 사람들은 시설이 그렇게 끔찍한 곳이냐고 물을지 모르겠다. 시설을 함께 둘러보던 사람 중에는 시설이 생각보다 깨...
    Date2017.08.27 Reply0 Views102 file
    Read More
  18. [세상 읽기] 그 사람 얼마나 외로웠을까 / 홍은전

    [세상 읽기] 그 사람 얼마나 외로웠을까 홍은전 작가, 노들장애인야학 교사 “그날 박진영씨가 종이에 뭔가를 써와서는 세 부를 복사해 달라고 ...
    Date2017.07.18 Reply0 Views103 file
    Read More
  19. 유골을 업고 떡을 돌리다

    [세상 읽기] 유골을 업고 떡을 돌리다 등록 :2017-06-19 19:49수정 :2017-06-19 19:54 홍은전 작가, 노들장애인야학 교사 동네에 현수막을 걸었다. &ls...
    Date2017.06.23 Reply0 Views101 file
    Read More
  20. [고병권의 묵묵] 우리 안의 수용소

    [고병권의 묵묵]우리 안의 수용소 고병권 | 노들장애학궁리소 연구원·고려대 민연 연구교수 입력 : 2017.06.04 21:17:01 수정 : 2017.06.04 21:...
    Date2017.06.23 Reply0 Views8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노들공간대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