삐빅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문자가 아닌, 이미지로 보는 청솔 1반 지민, 경남, 장기의

"노들야학에서의 일상"

 

 

노들야학에는 정말 다양한 학생과 교사들이 모여서 일상을 꾸려가고 있습니다. 각 구성원이 다양한 경로와 이야기로 관계를 맺어왔고, 밥상 공동체를 만들어가고 있지요. 그러다보니 기상천외한 상황이 그려지고, 그래서 끊임없는 고민과 회의를 이어나가기도 합니다. 이런 다양한 구성원 중에서, 일상의 많은 부분을 노들야학에서 활동하고 계신 청솔 1반 학생들의 이야기가 보고 싶어졌습니다.

 

 

어떨 때는 야학에 일찍 오시는 지민님은 로비에 앉아서, 상근자의 출근을 맞아주시기도 합니다. 그리곤 밤 9시까지 진행되는 야학 수업을 듣고서 집으로 향하십니다. 아침부터 밤까지 야학에서 활동하는 학생들의 일상이 짧으면 1~2, 길면 10년 가까이 되기도 합니다. 지루하시진 않을까, 어떤 일상을 보면서 살아가실까, 어떤 것이 불편하고 좋으실까하는 궁금증에 물어보아도 돌아오는 이야기는 , 뭐 좋아요. 괜찮아요.”입니다.

 

 

혹은 그냥 나오시지 않으시기도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오고가는 야학이 아닌 혼자만의 시간과 작업이 필요할 때도 있으니, 안 나오겠다고 하시는 게 아닐까하는 추측을 해봅니다. 느낌과 감정을 말로 표현하는 것은 무단한 연습이 필요한 일이면서도, 언어로 표현하는 것은 분명히 한계가 있으니까요. 언어로 사고해오지 않은 분들에게는, 이미지로서 자신을 설명하는 것이 더 편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도 듭니다. 이모티콘*사진을 이용한 카카오톡을 경남님과 하는 것처럼!

 

 

청솔 1반의 지민님, 장기님, 경남님의 눈으로 본 노들야학에서의 생활을 들여다보려고 합니다. 419일부터 20일까지 3분이 필름에 찍어낸 야학의 일상을 드디어, 2개월 만에 풀어봅니다!

 

 

 

[경남의 눈으로 본 야학의 일상]

 

 

 

000054190001.jpg

 

 

첫 번째 사진은 “도가니? 장애인이 갇혀 사는 것에 대한 담론이 없었다”라는 제목의 기사 속 박경석 고장선생님 사진.

대학로거리에서 카메라를 정면으로 보고 온화한 미소를 짓고 있다.

 

 

 

게시판 사진.jpg

 

 

 


노들야학 복도에 설치된 게시판 사진 2개
왼쪽 / 세월호의 노란리본(04.16)과 4월 19일~20일간 진행되는 420장애인차별철폐투쟁 1박 2일 노숙투쟁을 알리는 내용
오른쪽 / 노란들판의 꿈을 축하하며 기찻길 옆 작은 학교에서 보내준 그림. 노란들판의 꿈 글씨에 각양각색의 그림과 색칠이 되어있다.

 

 

 

시간표.jpg

 


총 27개의 컷 중 5개의 컷을 차지한, 노들야학의 낮수업과 밤수업을 그림*글로 표현한 시간표.
왼쪽 첫 번째 / 낮 수업만 있는 수요일
오른쪽 첫 번째와 두 번째 / 텃밭수업을 표현한 모종 그림
왼쪽 두 번째 / 아프리카댄스 수업을 표현한 그림
마지막 그림 / 목요일 저녁 3,4교시 미술, 연극 수업 그림

 

 

나무나무.jpg

 

 

 

27개의 컷 중 가장 많은 10개의 컷을 차지한, 초록 잎이 무성한 나무 사진
왼쪽 상단부터 3개씩 찍은 순서대로 나열되어있다. 가장 첫 줄의 사진에는 경남님의 오른쪽 집게손가락이 나타나있다.

 

철쭉.jpg

 


창경궁&창덕궁 주차장 혹은 청운동 파출소 옆 주차장으로 보이는 장소에 철쭉 사진 2개
왼쪽 / 꽃은 거의 없고 초록 잎이 무성한 철쭉 사진
오른쪽 / 꽃이 무성하고 초록잎이 간간히 보이는 사진

(찍은 순서=시간순서 라고 하면, 창경궁 혹은 창덕궁일 텐데요. 아무리 봐도 청운도 파출소 옆에 주차장으로 보이는 것인지 미스터리입니다.)

 

 

그림1.jpg

 

 

장애인의 사회 통합과 참여!  “3평(평창, 평화+평등)에서 420으로!) 420 투쟁의 의미와 요구를 설명하는 피켓 사진.

 

궁사진.jpg

 

 

아마도 경복궁 사진 3컷.
왼쪽 상단 / 왕좌와 왕좌를 중심으로 그림이 걸린 사진
오른쪽 상단 / 화려한 왕좌와 다양한 무늬가 새겨진 건물의 골격 사진
마지막 / 조명과 기둥이 세워진 궁 안쪽 사진

 

 

그림2.jpg

 


나무의 잔가지들과 초록 잎 사진

 

Inked000054190027_수정본.jpg

 


27개의 컷 중 단 하나 있는 사람의 모습을 찍은 사진.
왼쪽에는 약간의 사진용(?) 미소를 짓고 있는 천성호 교사, 중간에는 낮수업 학생, 오른쪽에는 자연스러운 미소를 짓고 임태종 학생

 

 

그림3.jpg

 

 

경남님의 마지막 사진은 하늘을 배경으로 한 소나무 사진

 

>> 사진 용량의 한계로 두번째 게시글로 넘어갑니다.

 

?
  • ?
    진수 2018.06.24 18:35
    사진 멋지네요!! 삐빅!!
  • ?
    박카스 2018.06.24 22:55

    경남누나,장기형,지민형 하고 카페에서 차 한 잔 나누며 이야기 나눈 것 같네요.. 평소보다 더 깊이요 ㅎㅎㅎ

  • ?
    노들지킴ㅇ; 2018.06.25 17:36
    경남은 꽃과 나무를 무지 좋아하나봐요 삐빅~~
  • ?
    핀순 2018.06.25 22:35
    경남 사진 느무 좋아요!

  1. [촬촬칵 찰칵] 문자가 아닌, 이미지로 보는 청솔 1반 학생들의 "노들야학에서의 일상" 2

    [장기의 눈으로 본 야학의 일상]         다음 사진이 마로니에공원인 것으로 보아, 마로니에 공원 바닥 중 한 곳의 사진     마로니에 공원 내 야외공연장 낮 모습.       서울 시내 거리 내 인도에 걸터 앉아있는 활동가들과 철쭉이 심어진 화단 사진 4컷 왼쪽 상단 / 노들센터 활동가들이 앉아있다 오른쪽 상단 / 여러 ...
    Date2018.06.24 Bynarime Reply7 Views340
    Read More
  2. [촬촬칵 촬칵] 문자가 아닌, 이미지로 보는 청솔 1반 지민, 경남, 장기의 "노들야학에서의 일상"

        문자가 아닌, 이미지로 보는 청솔 1반 지민, 경남, 장기의 "노들야학에서의 일상"     노들야학에는 정말 다양한 학생과 교사들이 모여서 일상을 꾸려가고 있습니다. 각 구성원이 다양한 경로와 이야기로 관계를 맺어왔고, 밥상 공동체를 만들어가고 있지요. 그러다보니 기상천외한 상황이 그려지고, 그래서 끊임없는 고...
    Date2018.06.24 Bynarime Reply4 Views68
    Read More
  3. [노봇노봇] 2018년 노들야학의 평등한 밥상을 위해!

              https://tv.kakao.com/channel/3080674/cliplink/386103915     노란들판의 점심, 저녁을 책임지고 있는 주방을 공개합니다! 노들인의 밥상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그 속으로 들어가보았습니다.   2014년부터 시작된 급식은 당시 3000원으로 시작되었습니다. 하지만, 3000원이라는 가격이 학생들에게는 쉽지 않은 ...
    Date2018.05.24 Bynarime Reply2 Views88
    Read More
  4. 녿애드 1탄 - 반올림의 '반도체 노동자' 티셔츠

    시작하는 코너이다 보니 소개를 약간 해보려고 한다. 코너 제목을 녿애드라고 정했다. NOD AD ... 노들에서 만드는 광고라는 뜻이고, 광고이면서 일반적인 상품 광고는 아니라는 뜻이기도 하다. 노애드로 할까 하다가 악성코드 소탕 프로그램 이름 같아서 녿이라고 했는데... 이상하다고 하면 다음 번에 새로운 이름을 지어...
    Date2018.02.20 By뉴미 Reply9 Views1170
    Read More
  5. 안에선 들을 수 없는 말

        안에선 들을 수 없는 말     내가 경험해 본 격리생활은 2년간의 군 생활이다. 군에 들어가 네 달이 지났을 무렵 나는 전방으로 가게 됐다. 해안바닷가 산꼭대기 낙후된 초소. 맘 놓고 쓸 수 있는 전화기도 없었다. 3개월 정도 가족, 친구들과 연락을 못하니 내 몸뚱이가 온전히 이곳에 내맡겨진 기분이 들었다. 생활에 ...
    Date2018.02.03 By박카스 Reply6 Views202
    Read More
  6. 조선동님의 탈시설지원 후기. 조선동님을 만나다.

      출발 전 커피타임     선동이형과의 대화1   선동이형과의 대화2   여기서 여기까지 전부다.   과자부자 조선동님 또봐요 선동이형   2016년 10월 가평 꽃동네에서 선동이형을 처음 만났다. 꽃동네에서의 만남 이전에 나는 사진으로만 그를 몇 번 보았었다. 사진에서 보았던 선동이형은 휠체어를 타지 않고 서 계셨고 웃...
    Date2017.12.10 By박준호 Reply7 Views389
    Read More
  7. 우여곡절, 노들 피플퍼스트 People First!

        우여곡절, 노들 피플퍼스트 People First!   노들에 발달장애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일명 “낮수업”이 생긴지 3년차이다. 정식명칭은 ‘천천히 즐겁게 함께’이고, 대략 오후 1시 반부터 가장 큰 교실이 북적대며 시작했다가, 4시 즈음이면 또 나름의 수선함으로 마무리가 되는 수업이다. 발달장애인 학생들에게 맞춘 ...
    Date2017.11.01 By임닥 Reply6 Views367
    Read More
  8. 마로니에 대담 '홍철이 이야기'

    마로니에 대담 ‘홍철이 이야기’         홍철이는 노들야학 학생이다. 지적 장애를 갖고 있고, 영등포 쪽방촌에 살았다. 노들야학, 지적장애, 영등포쪽방촌, 이 세 단어를 제외하고 홍철이의 삶을 아는 사람은 드물다. 최근에 홍철이는 인생의 절반이나 살았던 영등포를 떠나 종로로 이사를 왔다. 이것은 정읍- 이천- 영등포...
    Date2017.09.30 By진수 Reply13 Views722
    Read More
  9. 뜨거웠던 급식항쟁, 함깨해주어 고마워요

    뜨거웠던 급식항쟁, 함께해주어 고마워요. 2017. 06. 10 노란들판 급식항쟁 먹고 사는 일이 기본적 권리로 갖춰지는 세상을 위해 노들과 앞으로도 함께해요 제작 : 민ㅇㅇ 선생님
    Date2017.07.17 By뉴미 Reply5 Views99
    Read More
  10. 노봇이 알려주는 노들야학 이야기 -노들주점편-

    노봇이 알려주는 노들야학 _ 촬촬칵jpg "야학급식통장은 텅텅 빈 텅장, 텅장이 아니라 통장이 되고싶다" 후원계좌_ 신한 100-025-323501 노들장애인야학 2014년 노들야학은 어떻게든 함께-먹어보자는 마음으로 급식을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중증장애인 학생들과 교사, 활동보조인이 모여 함께 밥을 먹는 일상을 꾸리는 것은...
    Date2017.06.06 Bynarime Reply3 Views52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노들공간대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