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호연 시

by 조호연 posted Mar 29,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목 :  커피

 

커피는 우리 곁에 들어온 지 얼마나 됐을까?

잘은 모르지만 고종 때부터 들어왔을 것이라고 추측한다.

 

커피!!

커피의 향이 나를 끌어당긴다.

향이 나의 코를 통해 머리속부터 점점 마비시킨다.

커피를 시켜놓고 의자에 깊숙히 파고 들어 긴 한숨을 쉰다.

내 우측귀에서는 달그락 거리며 커피를 만드는 소리가 들린다.

피곤한 몸을 일으키는 커피의 힘

곧 벨이 움직이면 자동적으로 몸을 일으켜 세우고 커피를 받아온다.

자리에 앉아 커피를 마시면 향은 나를 유혹하는데 맛은 쓴 맛.

 

난 다시 생각한다.

고종이 왜 이리 쓴 커피를 즐겨 마셨을까?

나라를 빼앗긴 왕으로서 마음을 달래주는 향기를 찾으며 마셨던 것은 아닐까?

 

2019.03.29.  12:19  자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5 희망을 일구는 사람들의 터 가오리짱짱맨 2019.04.03 83
194 오늘의 명언 나람이 2019.04.02 68
193 벚꽃이 벌써 폇다는데..ㅠㅠ file 바악다 2019.04.01 80
» 조호연 시 조호연 2019.03.29 62
191 목련이 피었습니다 file 미미 2019.03.27 40
190 조호연의 시입니다. 조호연 2019.03.24 43
189 후원하시는 모든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가오리짱짱맨 2019.03.22 58
188 장애여성공감 <일곱빛깔 무지개 합창단> 하고 싶은 발달장애여성 모여라~ 장애여성공감 2019.03.21 63
187 비오는날 맛탕 미미 2019.03.20 29
186 얼마만의 비인가요! 1 미미 2019.03.15 72
185 자기관리 쏭바강 2019.03.14 39
184 오늘의 명언 나람이 2019.03.13 58
183 어미품 조호연 2019.03.13 47
182 간만에 파란하늘 너무 좋습니다~!! file 미미 2019.03.13 65
181 감기몸살.. 최재후 2019.03.11 59
180 안녕하세요 왈왈 2019.03.11 54
179 푸른 하늘이 보이네요. 팔미온 2019.03.11 40
178 2019년 ‘뽀꼬 아 뽀꼬’ 음악회 참가자 모집 file 장애인먼저실천운동 2019.03.06 68
177 안녕하세요 마마율 2019.03.05 41
176 오늘 지은 시입니다. 조호연 2019.03.01 52
175 오늘의 명언 나람이 2019.03.01 61
174 날씨는 넘나 좋아요! 미미 2019.02.28 48
173 안녕하세요 최재후 2019.02.26 50
172 영어 울렁증 극복 순간 미미 2019.02.21 61
171 고기 안굽는 사람 특징 미미 2019.02.21 88
170 꿈에서 달릴 때 느낌 미미 2019.02.20 72
169 여친이랑 손잡고 사진 찍음 미미 2019.02.20 146
168 고양이자랑~ file 나람이 2019.02.16 46
167 매국영생복락(賣國永生福樂), 여자정신대보내라, 친일집안, 이병철은누구인가, 사라진땅, 호적세탁, 여자정신대, 성노예,... 1 file 천사자 2019.02.16 64
166 삼성장소돈제공, 손녀딸같은4명과성관계, 4명과동시에합궁, 2천만원에4대1, 네키스때문에오늘XX했어, 오각관계 file 천사자 2019.02.16 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노들공간대여 바로가기 ▶